생활문화공간

건물을 문으로 이용하는 처리도 한국 전통 건축만의 독특한 문 처리 방식이다. 누하진입은 그 대표적인 예이다. 누각 밑 낮은 천장을 지나다보면 저절로 머리를 숙이게 된다. 종교적 목적으로 이것을 의도했는지는 아무도 모른다. 다만 숨통 같은 구멍으로 빛과 함께 보여지는 대웅전은 불교적 절정을 민들이 주는 절묘한 건축적 장치임에 틀림없다.

관련이미지

바로가기 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