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통문화뉴스

보존·고고·미술 전문가와 함께하는 문화유산 분석 이야기
등록일 2024-04-22 조회수71
 

< '2024 문화유산 분석연구 콜로키움' 포스터(홍보물) >
 

『2024 문화유산 분석·연구 콜로키움』 개최 / 4~10월, 매월 마지막 주 목요일 오후 2시

 

  문화재청 국립문화재연구원(원장 김연수)은 4월부터 10월까지 매월 마지막 주 목요일 오후 2시에 국립문화재연구원 분석과학관 강당(대전 유성구)에서 문화유산 분석과 연구에 관한 다양한 주제로 각 분야의 전문가를 초청하여 이야기를 나누는 『전문가와 함께 나누는 흥미로운 이야기 - 2024 문화유산 분석·연구 콜로키움』을 개최한다.
* 콜로키움(Colloquium): 강연자가 강연을 한 후 참석자와 자유롭게 의견을 조율해 나가는 토론 방식

지난해에 시작되어 올해로 2회 차를 맞는 『문화유산 분석·연구 콜로키움』은 문화유산과 관련한 최신 연구 동향을 신속하게 공유하고 보존, 고고, 미술 등 다양한 분야의 연구자 간 교류를 활성화하기 위하여 기획되었다.

올해 상반기에는 유기질 문화유산, 하반기에는 무기질 문화유산 연구 분야의 전문가들이 강연을 한다. 강연 주제는 ▲ <4월> 동일성 판별과 기원지 추적을 위한 포렌식 분야의 동위원소 분석법 활용(곽성신, 국립과학수사연구원), ▲ <5월> 고대 문화유산 속 숨겨진 이야기: 미라의 글라이칸을 통해 본 과거의 삶(안현주, 충남대학교), ▲ <6월> 흉노 변경 거점 무덤군의 고유전체 분석을 통해 살펴본 흉노 사회의 특징(정충원, 서울대학교), ▲ <7월> 광여기 루미네선스 연대측정의 고고지질학적 적용(김진철, 한국지질자원연구원), ▲ <8월> 우리 그림의 색과 칠(정종미, 전(前) 고려대학교), ▲ <9월> 조선 왕실 도자의 과학기술적 분석(이영은, 경기역사문화유산원), ▲ <10월> 사례를 통해 본 지하물리탐사 효용성 고찰(장한길로, ㈜보민글로벌)이다. 매회 주제 강연 후에는 참석자들과 자유로운 토론을 통해 문화유산 연구를 위한 다양한 시각과 경험을 공유할 수 있는 기회를 갖는다.
* 포렌식(Forensic): 범죄 수사에 적용하는 과학적 방법과 기술
* 글라이칸(Glycan): 다수의 단당류가 글리코사이드 결합(glycosidic bond)으로 연결된 화합물
* 광여기 루미네선스(OSL, Optically Stimulated Luminescence) 연대측정: 시료가 빛에 노출되었을 때 발생하는 신호(루미네선스)를 이용한 연대측정 방법

이번 강연에 관심이 있는 연구자와 일반인은 누구나 현장 등록을 통해 참여할 수 있으며, 자세한 내용은 전화(☎ 042-860-9089)로 문의하면 된다.

문화재청 국립문화재연구원은 앞으로도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들과 지속적인 소통의 자리를 마련함으로써 문화유산 연구의 과학적 통찰력을 높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다.


출처 : 문화재청
빠른 이동 메뉴
  • 주소 : (03060) 서울시 종로구 종로구 율곡로 33 안국빌딩 7층
Copyright © KCDF. All Rights Reserved.